성보보호작업장

본문바로가기

열린마당

자원봉사 후원안내
고객문의전화
게시판

"피범벅된 딸 계단서 발견…범인은 흉기 든 전남친이었다"

게시물 정보

작성자 해민 작성일22-07-19 18:50 조회931회 댓글0건

본문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aver?mode=LSD&mid=shm&sid1=001&oid=018&aid=0005096462&rankingType=RANKING


[이데일리 이선영 기자] 헤어진 전 여자친구가 다시 만나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20대 남성이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29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7분께 충북 옥천군 옥천읍의 한 아파트 계단에서 20대 남성 A씨가 20대 여성 B씨를 흉기로 찌르고 도주했다.

A씨는 사귀다가 헤어진 여자친구인 B씨가 자신을 만나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B씨 어머니는 피를 흘리며 신음하고 있는 딸을 발견하고 “딸이 흉기에 찔렸다”며 119에 도움을 요청했다.

B씨는 이번 사고로 복부를 흉기에 찔려 크게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는 대전지역 종합병원으로 긴급 이송돼 치료받고 있다.


A씨는 범행 직후 도주해 종적을 감췄다가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선 경찰에 붙잡혔다. 그는 범행 한시간여 만인 낮 12시52분께 옥천읍내의 한 거리에서 검거됐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나를 비하하는 얘기를 해서 화가 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흉기를 가지고 있었다는 점에서 의도적으로 범행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라인
기관로고
[702-830] 대구광역시 북구 복현2동 315 TEL: 053)943-8318 FAX: 053)943-8329
Copyright ⓒ 2013 성보보호작업장  All right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